2019.04.04 (목)

  • 맑음동두천 0.4℃
  • 맑음강릉 9.0℃
  • 맑음서울 3.7℃
  • 맑음대전 2.0℃
  • 맑음대구 6.5℃
  • 맑음울산 6.9℃
  • 박무광주 2.9℃
  • 맑음부산 7.0℃
  • 맑음고창 -0.4℃
  • 맑음제주 7.3℃
  • 맑음강화 1.2℃
  • 맑음보은 -2.5℃
  • 맑음금산 -2.6℃
  • 맑음강진군 0.3℃
  • 맑음경주시 6.8℃
  • 맑음거제 5.4℃
기상청 제공

HOT 정치/의회

김진일 도의원, “주민 배제한 신도시개발 또 다른 문제 야기 한다”


▲ 교산신도시 주민과의 간담회 모습 (사진=경기도의회)


[경기핫타임뉴스=김삼여기자]


경기도의회 건설교통위원회 김진일 도의원은 21일 경기도의회 하남상담소에서 교산신도시 주민과 간담회를 진행했다.


김 의원은 교산신도시 관련 주민의견을 청취하고 “기존주민을 배제한 신도시 개발은 또 다른 문제를 낳을 수 있다.”고 지적하며, “교산신도시를 포함한 앞으로의 신도시는 학계 전문가 등이 참여하는 숙의민주주의형태의 토론과정을 거쳐 주민의견을 충분히 반영하고 상생할 수 있는 방안을 찾아야 한다.”고 말했다.


교산신도시 개발과 관련해서는 “하남은 지난 미사강변도시의 개발과정에서 기존 주민과 입주자 또 하남시가 너무도 큰 고통을 받았다. 수용과정에서의 헐값보상부터 시작하여, 학교과밀, 교통문제, 기반시설 부족 등 개발과정에서 발생하는 모든 문제를 겪었으며, 지금도 시민의 세금이 기반시설에 이중으로 들어가고 있는 상황이고, 이런 문제가 앞으로의 신도시 개발에는 더 이상 되풀이 되어서는 안된다.”고 강조했다.


또한 “신도시 지정지구내에 기존 취락이 활성화 되어 있는 곳은 도로포장 등 환경개선을 통해 보존 및 상생할 필요가 있다고 본다.” 고 강조하고, “주민의견이 충분히 반영될 수 있도록 경기도 해당부처에 의견을 전달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