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4.11 (목)

  • 맑음동두천 0.8℃
  • 맑음강릉 3.2℃
  • 맑음서울 4.6℃
  • 박무대전 5.5℃
  • 흐림대구 7.4℃
  • 구름조금울산 6.7℃
  • 박무광주 6.0℃
  • 맑음부산 7.2℃
  • 흐림고창 3.3℃
  • 흐림제주 10.1℃
  • 구름조금강화 2.6℃
  • 흐림보은 3.6℃
  • 흐림금산 3.6℃
  • 구름많음강진군 4.9℃
  • 구름조금경주시 6.2℃
  • 맑음거제 6.0℃
기상청 제공

HOT 경제

이재명 도지사, ‘경기지역화폐’ 적극적인 홍보활동 나서

[경기핫타임뉴스=김삼영 기자]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자금의 역외유출 방지와 지역경제 활성화를 목표로 지난 4월1일부터 본격 발행되기 시작한 경기지역화폐를 알리기에 나섰다.

 

이 지사는 10일 경기도의 수부도시 수원시에서 가장 많은 도민들이 이용하는 남문시장을 방문해 “어머니 여기로 잠깐 와보세요. 지역화폐 아시나요? 장 보실 때 이걸로 보시면 6%를 지원해줘요”라고 말하며 적극적으로 밀착 홍보했다.

 

또한 경기지역화폐 홍보대사인 배우 김민교와 시장을 돌며 수원에서 사용할 수 있는 지역화폐인 ‘수원페이’를 직접 사용했다.

 

첫 번째로 들린 곳은 한 도넛츠 가게. 이 지사는 줄을 서서 기다리면서 앞서 줄 서 있던 50대 중반 여성들과 얘기를 나누며 지역화폐를 홍보했다.

 

이 지사는 한 손님에게 수원페이를 내보이면서 “염태영 시장님이 디자인을 잘해주셨죠? 앞으로 이걸 쓰시면 좋습니다. 6%를 경기도가 지원합니다”라며 말을 건넸다.

 

이에 한 손님은 “오늘 신청했다”, 다른 손님은 “오늘 처음 사용해봤다”며 화답했다. 주변에서 이를 지켜보던 한 노인은 지역화폐가 뭐 하는 것이냐며 옆 사람에게 묻기도 했다.

 

함께 한 김민교씨는 “가맹점 신청을 안 해도 그냥 카드가 써지냐”고 물었고, 이 지사가 “카드되는 곳은 그냥 써도 된다”고 답하자 “굉장히 편리한 것 같다”며 큰 눈을 더욱 크게 뜨며 호응했다.

경기도가 각 시군과 함께하는 경기지역화폐 ‘품앗이’ 홍보와 각 지자체의 적극적인 지역화폐 홍보가 역할을 톡톡히 해 내고 있는 셈이다.

 

줄을 서서 기다리던 이 지사는 차례가 돼 찹쌀 도너츠와 꽈배기 7천원어치를 사면서, 행사 전 10만 원을 충전한 수원 지역화폐 ‘수원페이’로 직접 결제했다.

 

이밖에도 고등학교 1학년 때부터 20년 정도 도자기 공예를 했다는 젊은 사장이 운영하는 도자기 가게에서 이 지사는 아내와 같이 사용할 커플 머그컵 구매에는 실패했지만 1개에 머그컵을 ‘수원페이’로 1만9,000원을 결제 했고, 모자를 판매하는 가게에서는 김민교씨가 3만 원짜리 모자를 ‘수원페이’로 구매하면서 “1,800원을 벌었다”며 ‘6% 할인’을 홍보했다.

 

이 지사는 이날 “우리가 지역화폐를 발행해서 골목에서 사용하면 시장을 포함한 골목상권이 살아나지 않을까 생각한다”며 “지역화폐를 발행해서 사용하면 우리가 겪고 있는 경기침체, 경제적 어려움도 많이 해소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하며 “생활비 쓰는 것을 지역화폐로 충전해서 쓰면 6%씩 꼬박꼬박 절약되고, 소득공제까지 된다”며 ‘6% 할인 이벤트’를 강조했다.

 

한편, 오는 29~30일 이틀 동안 국낸 최초로 경기도에서 추진하는 복지정책인 ‘기본소득’과 관련하여 세계적인 권위자들과 국내외 전문가, 석학, 지자체장 등이 참가하는 ‘2019 대한민국 기본소득 박람회’가 수원컨벤션센터에서 열릴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