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7.31 (토)

  • 구름많음동두천 30.3℃
  • 구름많음강릉 34.0℃
  • 맑음서울 32.6℃
  • 맑음대전 34.4℃
  • 구름많음대구 32.9℃
  • 구름많음울산 28.5℃
  • 구름조금광주 31.4℃
  • 구름많음부산 29.0℃
  • 구름조금고창 31.4℃
  • 천둥번개제주 25.9℃
  • 맑음강화 28.4℃
  • 맑음보은 32.4℃
  • 구름조금금산 31.6℃
  • 구름많음강진군 31.0℃
  • 구름많음경주시 30.6℃
  • 구름조금거제 28.3℃
기상청 제공

HOT 스포츠

올림픽 축구 중계 투톱 조원희X남현종, 오늘(13일) 아르헨티나 戰 출격

URL복사

 

[경기핫타임뉴스=김나실 기자] KBS 올림픽 축구 중계방송의 '새로운 투톱' 조원희, 남현종이 출격한다.

오늘(13일) 용인 미르 스타디움에서 열리는 대한민국 대 아르헨티나 평가전이 KBS 2TV를 통해 오후 7시 10분부터 단독 생중계된다.

이번 아르헨티나 전은 열흘 앞으로 다가온 도쿄 올림픽을 앞두고 올림픽 사상 최고의 성적에 도전하는 우리 대표팀의 기량을 점검함과 동시에 조별리그 3차전 상대인 온두라스전에 대비한 가상대결로도 주목받고 있다.

이와 함께 지난 레바논 전에서 완벽한 호흡을 보여준 조원희 해설위원과 남현종 캐스터 투톱 중계진 조합에도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앞서 황의조, 권창훈, 김민재 선수의 와일드카드 발탁을 정확히 예측하면서 전임 이영표 못지 않은 분석 능력을 보여준 바 있는 조원희는 선수 개개인에 대한 정보를 바탕으로 한 냉철하면서도 활력 넘치는 해설을 보여줄 것으로 많은 축구팬들의 기대와 관심을 받고 있다.

특히 최근까지 현역 선수로 활동하면서 대표팀 선수들의 버릇과 심리까지 속속들이 파악하고 있는 조원희의 선수 밀착형 해설은 그만의 최대 강점으로 꼽힌다.

여기에 개인방송을 통해 단련된 순발력 넘치는 해설과 '가야 돼! 가야 돼!' 어록을 탄생시킨 조원희 특유의 하이 텐션 세레모니는 마치 선수들과 함께 경기장을 뛰는 듯한 현장감 200%의 중계를 예고하고 있다.

지난 7일 열린 기자간담회에서 KBS 해설위원으로서 공식 인사를 한 조원희는 '올림픽 무대 해설은 처음인 만큼 이영표 선배에게 많은 가르침을 받고 후배들과도 적극적으로 소통하고 있다"면서 "필드 위에서 피땀 흘리는 후배들과 함께 뛴다는 각오로 우리 대표팀의 선전을 보다 더 생생하게 전달하기 위한 노력을 아끼지 않겠다"는 남다른 각오를 밝혔다.

이처럼 젊은 패기로 무장한 조원희와 환상의 티키타카 호흡을 맞출 캐스터는 KBS 입사 이전부터 축구에 일편단심이었다는 모태 축구 마니아 남현종 아나운서가 맡아 열정 넘치는 중계를 선보일 예정이다.

KBS는 독보적인 스포츠 중계 경험과 방송 노하우로 지난 월드컵에서도 압도적인 시청률 1위를 기록한 바 있다. KBS 축구중계에 새로운 바람을 불러일으킬 '젊은 피' 조원희, 남현종 조합은 도쿄올림픽을 더욱 생생하게 즐길 수 있게 해 줄 '환상의 중계 투톱'이 될 것임을 다짐하며 이번 아르헨티나전을 준비하고 있다.

올림픽 무대를 앞두고 마지막 담금질에 들어간 대한민국 대표팀과 남미 축구 최강팀인 아르헨티나와의 평가전은 KBS 2TV를 통해 오후 7시 10분부터 단독 생중계된다.


인물.동정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