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0.28 (목)

  • 맑음동두천 11.6℃
  • 맑음강릉 13.9℃
  • 맑음서울 14.6℃
  • 맑음대전 13.3℃
  • 구름많음대구 16.1℃
  • 구름많음울산 16.0℃
  • 맑음광주 14.8℃
  • 구름많음부산 17.6℃
  • 맑음고창 12.1℃
  • 맑음제주 16.6℃
  • 맑음강화 10.3℃
  • 맑음보은 9.9℃
  • 맑음금산 10.5℃
  • 맑음강진군 13.1℃
  • 구름많음경주시 14.1℃
  • 구름조금거제 16.3℃
기상청 제공

HOT종합

이집트국제협력포럼, 전 세계 지속 가능 발전 견인할 카이로 성명 발표

URL복사

 

[경기핫타임뉴스=김무현 기자] 개발도상국이 유엔의 2030 지속가능발전목표(SDGs)을 달성하기 위해 나아갈 방향을 제시한 새로운 문서가 지난 9일 이집트 카이로에서 공개됐다.

전 세계 정책 입안자들의 지속 가능한 발전 노력 동참을 위한 일련의 권고 사항이 담긴 카이로 성명(Cairo Communiqué)은 이집트국제협력포럼(Egypt - ICF)의 마지막 날인 9일에 발표됐다.

카이로 성명은 다자주의와 국제 협력, 민관 협력이 어떻게 SDGs 재원 조달 격차를 해소하고, 코로나19 팬데믹으로 신음하는 세계에 녹색 회복으로의 길을 열어 주기 위해 필요한 연간 3조7000억달러 조성으로 이어질 수 있는지 개략적으로 설명하고 있다.

이집트 국제협력부 장관인 라니아 A. 알 마샤트(Rania A. Al-Mashat) 박사는 포럼 폐회식에서 카이로 성명을 언급하며 '앞으로 12개월간 Egypt-ICF에서 시작된 모멘텀을 유지해 카이로 성명에 담긴 권고 사항이 이행될 수 있도록 전 세계 파트너들과 함께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알 마샤트 장관은 포럼 마지막 날 ODA-SDG 매핑 모델에 대한 이집트의 선구적 접근법을 국제 사회에 소개하며 '적응성과 확장성에 힘입어 지속 가능성 의제를 세계적 차원에서 조정하는 방법에 대한 좋은 본보기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집트는 디지털 ODA-SDG 모델을 활용해 자국에서 진행하는 총 250억달러 상당의 SDG 관련 프로젝트 377건의 실제 파급력을 측정하고 있다. 이집트 주재 유엔 조정관인 엘레나 파노바(Elena Panova)는 포럼에서 이집트의 ODA-SDG 매핑 모델에 대해 '다른 나라에서 충분히 모방이 가능한 선구적 접근법'이라고 말했다.

Egypt-ICF는 아프리카가 식량 안보를 확보하기 위해 추진하는 디지털 교역으로의 전환과 기술 활용이 어떻게 포용적 녹색 회복에 열쇠가 될 수 있는지 경청했다.

이집트 주재 국제연합공업개발기구(UNIDO) 중동사무소의 아흐메드 레즈크(Ahmed Rezk)는 '기술을 발전시키고 기량을 연마하며 산업 경쟁력을 확보해 모든 아프리카인에게 이익이 돌아가는 상황을 만들려면 정책적 뒷받침이 반드시 필요하다'고 지적했다.
배너

포토이슈


인물.동정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