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1.28 (목)

  • 구름많음동두천 0.5℃
  • 흐림강릉 6.1℃
  • 구름많음서울 1.6℃
  • 흐림대전 2.5℃
  • 흐림대구 6.1℃
  • 흐림울산 7.7℃
  • 흐림광주 5.4℃
  • 흐림부산 9.6℃
  • 흐림고창 3.9℃
  • 제주 9.7℃
  • 구름많음강화 0.1℃
  • 구름많음보은 0.2℃
  • 흐림금산 1.3℃
  • 흐림강진군 6.4℃
  • 흐림경주시 6.0℃
  • 흐림거제 8.9℃
기상청 제공

HOT 경제

수원시, 광교호수공원 생태환경체험관 운영방안 모색

전문가 토론회 열고 체험관 운영 방법·프로그램 등 논의 -



[경기핫타임뉴스 = 박기덕 기자]


수원시가 ‘광교호수공원 생태환경체험관 운영방안 모색을 위한 토론회’를 열고, 올해 건립되는 ‘생태환경체험관’의 운영 방법·조직 등을 논의했다.


광교호수공원 내에 지어지는 생태환경체험관에는 체험교실(2개)과 전시공간이 들어설 예정이다. 광교호수공원의 생태자원을 활용한 생태환경 교육과 체험을 할 수 있는 공간이다. 올해 8~9월께 완공될 예정이다.


17일 수원시 공원녹지사업소에서 열린 토론회는 오기영 수원시 공원관리과장의 ‘생태환경체험관’ 건립개요 설명, 전문가 자문·토론으로 이어졌다. 김인호 신구대 교수 등 17명이 참여한 토론회에서는 생태환경체험관 운영 방안·방향, 광교호수공원 내 주요시설물과 연계프로그램 등을 논의했다.


토론회에서는 ‘통합 생태 체험교육프로그램’을 개발·운영하고, 시민이 자연에 봉사할 수 있는 콘텐츠를 개발해야 한다는 의견이 나왔다. 현재 광교호수공원에서 운영하는 프로그램을 존치하고, 개관 전에 공간구성·기본운영 계획 등을 철저하게 준비해야 한다는 의견도 있었다.


한편, ‘체험관 운영 주관 부서’에 대해서는 의견이 엇갈렸다. 환경교육을 활성화하고 환경부와 연계성을 높이기 위해 환경정책과가 운영을 주관해야 한다는 주장과 운영에 문제점이 발견되면 즉시 개선할 수 있도록 광교호수공원을 관리하는 부서가 운영·관리를 해야 한다는 주장이 나왔다.


수원시 공원녹지사업소 관계자는 “오늘 토론에서 나온 의견을 바탕으로 관련 부서와 협의해 생태환경체험관 운영 방안을 결정할 것”이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