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7.21 (일)

  • 구름많음동두천 26.9℃
  • 맑음강릉 31.4℃
  • 흐림서울 28.6℃
  • 구름조금대전 28.5℃
  • 맑음대구 30.9℃
  • 맑음울산 29.7℃
  • 구름많음광주 28.7℃
  • 맑음부산 26.9℃
  • 구름많음고창 28.5℃
  • 구름조금제주 29.5℃
  • 맑음강화 25.5℃
  • 맑음보은 26.7℃
  • 구름많음금산 28.1℃
  • 맑음강진군 28.5℃
  • 맑음경주시 30.2℃
  • 맑음거제 26.7℃
기상청 제공

HOT 사회

안양시 부림동과 단양군 어상천면, 주민자치위원회 간 자매결연 협약

지역특산물 직거래 및 축제, 농촌일손돕기 등 다양한 교류사업 기대

 

[경기핫타임뉴스=김삼영 기자] 안양시 부림동 행정복지센터는 지난 1일 단양군 어상천면사무소에서 부림동과 어상천면 주민자치위원회 간 상호교류 협력을 다짐하는 협약식을 개최했다고 2일 밝혔다.

 

1기 신도시 평촌에 위치한 부림동은 대부분의 지역이 아파트 등 주거단지로 구성된 도심 지역이며, 인구는 2만6천여명에 달한다.

 

반면 어상천면은 천여명의 주민 대다수가 농업에 종사하는 전형적인 농촌지역이다. 계곡에서 내려오는 풍부한 수량과 비옥한 토양 덕분에 당도 높은 꿀수박으로 유명하다.

 

이날 협약식에는 양측 관계자 25명이 참석한 가운데, 부림동 한윤희 주민자치위원장과 어상천면 김찬수 주민자치협의회장이 각각 우호 교류 협약서에 서명했다.

 

이명아 부림동장과 한윤희 위원장은 어상천면의 따뜻한 환대에 감사 인사를 전하며 차후 적극적인 교류를 약속했다.

 

이종하 어상천면장과 김찬수 협의회장은 “협약식을 위해 먼 곳까지 와주셔서 감사하고, 서로의 장점을 살리는 교류와 협력을 통해 발전을 이어나가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협약체결에 따라 양 기관 주민자치위원회는 마을 축제를 비롯한 지역행사 상호 참여, 지역특산물 직거래, 농촌일손돕기 등 다방면으로 교류를 진행할 계획이다. 오는 8월에는 어상천면 주민자치위원회에서 부림동을 답방할 예정이다.

배너


인물.동정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