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9.25 (금)

  • 구름많음동두천 21.5℃
  • 흐림강릉 19.7℃
  • 구름많음서울 23.6℃
  • 맑음대전 22.8℃
  • 구름많음대구 23.1℃
  • 울산 20.9℃
  • 맑음광주 24.0℃
  • 구름많음부산 23.3℃
  • 맑음고창 21.5℃
  • 맑음제주 24.6℃
  • 구름많음강화 22.8℃
  • 구름많음보은 22.7℃
  • 구름조금금산 22.2℃
  • 맑음강진군 24.3℃
  • 흐림경주시 21.1℃
  • 구름많음거제 23.2℃
기상청 제공

HOT 문화

수원시, ‘2019 수원청년주간 청년꽃 필 무렵’ 행사 호응 속 진행

URL복사

[경기핫타임뉴스=김삼영 기자] 수원시가 지난 팔달구 청누리에서 열고 있는 ‘2019 수원청년주간 청년꽃 필 무렵’이 청년들에게 호응을 얻고 있다.

 

수원시는 12월 7일부터 21일까지를 ‘수원 청년주간’으로 정하고, 매주 토요일 청년문화 활성화를 위한 행사를 열고 있다. 수원시 청년들의 댄스·음악·마술 공연, 안정은·고미숙 작가의 ‘청년 힐링 강연’ 등으로 진행된다.

 

14일에는 재즈·마술 공연이 펼쳐졌다. 이어 「나는 오늘 모리셔스의 바닷가를 달린다」의 저자이자 달리기 전도사로 알려진 안정은 작가가 ‘출발선에 서는 용기, 그리고 도전’이라는 주제로 강연했다. 안 작가는 ‘도전하는 자세의 중요성을’를 강조했다.

 

지난 7일에는 벨리댄스, 비보이(B-boy) 댄스 등 수원 청년들의 공연이 열렸고, 21일에는 음악극, 밴드·힙합 공연과 「조선에서 백수로 살기」 저자인 고미숙 작가의 강연이 준비돼 있다.

 

수원시 관계자는 “‘수원청년주간 청년꽃 필 무렵’은 청년들이 함께 공감하고 위로하는 소통의 장”이라며 “많은 청년, 시민이 참여해 청년들에게 힘을 주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수원 청년은 물론 관심 있는 시민 누구나 무료로 참여할 수 있다. 행사에 관한 자세한 사항은 청년바람지대 홈페이지에서 볼 수 있다.

 

한편 수원시는 향교로, 행궁로 등 원도심 지역에 근대문화거리를 만들기 위해 팔달사 회관법당을 리모델링해 ‘청누리’를 조성했다. 청년·주민을 위한 휴식공간으로 운영될 예정이다.


포토이슈


인물.동정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