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8.08 (월)

  • 흐림동두천 25.7℃
  • 흐림강릉 30.2℃
  • 서울 27.3℃
  • 흐림대전 28.3℃
  • 흐림대구 30.9℃
  • 흐림울산 30.0℃
  • 구름많음광주 29.0℃
  • 구름많음부산 30.0℃
  • 흐림고창 29.2℃
  • 구름조금제주 33.3℃
  • 흐림강화 27.4℃
  • 흐림보은 27.1℃
  • 흐림금산 27.9℃
  • 구름많음강진군 30.4℃
  • 흐림경주시 30.5℃
  • 구름많음거제 29.3℃
기상청 제공

HOT 사회

안산시, “생활안정지원금 조속 집행 위해 시의회에 재고 요청 하겠다”

자체재원으로 총 73만6214명에게 500억원을 지원금으로 지급 할 계획
"세 차례 생활안정지원금 지급하면서 단 한 푼의 지방채도 발행하지 않았다" 밝혀

 

[경기핫타임뉴스=김삼영 기자] 안시시가 시의회 운영위원회가 예결위원회 구성에 반대함으로써 생활안정지원금의 조속한 집행이 어렵게 됐다고 밝혔다.

 

김동선 안산시 대변인은 11일 대변인 브리핑을 통해 “코로나19로 고통 받고 있는 안산시민의 어려움을 조금이라도 덜어드리고자 지난 10일 안산시의회 운영위원회에 전체 시민에게 보편적 방식으로 생활안정지원금을 지급하기 위한 ‘제4차 안산시 생활안정지원금’ 예산안 심의를 요청했지만 받아들여지지 않아 안타깝다”며 유감을 표했다.

 

이어 “17일 개회되는 시의회(임시회)에서 예산안이 통과되면 설날(2월1일) 전에 기초생활수급자와 장애인 등 생계 지원이 시급한 시민들부터 먼저 지원금을 지급할 계획이었다”라며 “시는 순세계잉여금 300억, 내부유보금 95억, 교부세 78억 등 자체재원으로 내국인 65만3633명에게 1인당 7만원씩 458억원, 외국국적동포와 등록외국인 8만2581명에게 1인당 5만원씩 42억원 등 총 73만6214명에게 500억원을 지원금으로 지급하겠다는 2022년도 제1회 추경안을 시의회에 제출했다”라고 세부내용을 밝혔다.

 

또한 “안산시는 코로나19 사태 이후 지금까지 세 차례에 걸쳐 생활안정지원금을 지급하면서 단 한 푼의 지방채도 발행하지 않았다. 정부 지원금 중 지방비 분담분에 대해서도 자체 예산의 구조조정을 통해 시민들과 고통을 감내해 왔다”고 말하며 “이번 생활안정지원금 지급 계획 역시 함께 허리띠를 졸라매자는 안산시 공직자들의 의지를 담은 것이었다”고 강조했다.

 

특히, “안산시장은 올해 급여인상분 1.4% 전액과 3개월분 직급수당 등을 반납하기로 했고, 4~5급 간부 22명도 이에 동참해 급여인상분을 생활안정지원금으로 사용토록 했으며, 안산도시공사 임직원들은 1500여만원을 각출해 안산시인재육성재단에 기부하는 등 공직자들이 솔선해서 시민의 고통을 분담키로 한 바 있다”고 전했다.

 

한편, 안산시는 전체 시민 보편적 생활안정지원금 지급이 신속히 이루어질 수 있도록 안산시의회의 전향적인 재고를 요청한다는 방침이다.

배너

포토이슈


인물.동정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