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2.28 (수)

  • 구름많음동두천 -0.7℃
  • 흐림강릉 0.0℃
  • 흐림서울 1.6℃
  • 구름많음대전 1.8℃
  • 맑음대구 -0.6℃
  • 흐림울산 3.9℃
  • 구름많음광주 3.2℃
  • 구름조금부산 3.4℃
  • 구름많음고창 -0.3℃
  • 맑음제주 7.4℃
  • 구름많음강화 0.7℃
  • 구름많음보은 -1.8℃
  • 구름많음금산 -1.5℃
  • 구름많음강진군 2.0℃
  • 흐림경주시 1.8℃
  • 구름많음거제 2.8℃
기상청 제공

HOT 사회

경기도, 이재명 전 도지사 수사자료 제출 관련 입장 표명 “거부 사실 없다”

22개 항목 14만 4,601개 내역 6회에 걸쳐 제출
민선 8기 출범 이후 자료, 수사 관련성이 없는 광범위한 요구
경기도 "사실에 입각한 보도를 해달라 당부"

 

[경기핫타임뉴스=김삼영 기자] 경기도가 이재명 전 도지사 관련 자료의 수사기관 제출을 거부해 압수수색이 진행됐다는 언론보도에 대해 “거부한 사실이 없다”라고 밝혔다.

 

경기도는 6일 입장문을 통해 “경기도는 이미 14만 개가 넘는 방대한 양의 내역 자료 제출은 물론 참고인 자격으로 소환된 직원들까지 단 한 명의 예외도 없이 소환에 응하며 검찰수사에 적극 협조 했다”고 밝히며 “다만 민선 8기 출범 이후 자료에 대해서는 수사 관련성이 없는 광범위한 요구로 자료 제출을 거부했다”라고 피력했다.

 

검찰과 상호 협의를 통해 검찰이 요구한 26개 항목 중 수사 관련성이 없는 일부 자료 4개 항목은 제출 목록에서 제외하고 22개 항목 14만 4,601개 내역을 11월 10일부터 12월 4일까지 6회에 걸쳐 제출했다는 것이 경기도의 입장이다.

 

또한 김동연 지사 취임 전인 2022년 2월 25일부터 3월 24일까지 ‘업무추진비 부당 집행 관련 특정감사를 경기도 감사관실이 진행했고, 도는 감사 결과에 따라 3월 25일 수사기관에 배 모씨를 고발 조치하면서 감사결과 및 증거서류 일체를 제출한 사실도 적시했다.

 

이에 대해 경기도는 “그런데도 검찰은 자료 제출을 하지 않았다는 이유로 12월 4일부터 경기도청에 대한 압수수색을 진행하고 있다”라고 토로했다.

 

끝으로 경기도는 “그동안 법인카드 수사와 관련해 자료 제출과 소환조사 등 검찰의 수사 요구에 충분히 협조했음을 밝히며, 이와 관련해 사실에 입각한 보도를 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

 

배너


인물.동정

더보기